빈대, 고온에 약해...'50도 이상' 바람이면 박멸

내 캐시 : 0 캐시

총 결제 캐시 : 0 캐시

사용후 캐시 : 0 캐시

아티클
사회·시사
빈대, 고온에 약해...'50도 이상' 바람이면 박멸
  • 출판사매거진플러스
  • 잡지명퀸 Queen

 

질병관리청은 '빈대 정보' 개정판을 통해 집안에 있는 헤어 드라이기를 이용해 빈대를 막멸하는 법을 제공했다.



빈대로 인해 '빈대정부합동대책본부', '빈대 현황판'까지 등장했고 방제업체에 빈대잡이를 신청하는 사람까지 늘고 있다.


질병관리청, 빈대 전문가, 방역 전문가가 이구동성으로 하는 최적의 빈대잡이는 '고온에 약한 빈대 특성'을 이용하는 것이다.


빈대는 50도 이상 고온에 노출될 경우 생을 끝내는 것으로 연구관찰됐기에 고온의 스팀기를 빈대가 나타난 곳이거나 출몰할 것으로 예상되는 곳을 샅샅이 방제하면 잡을 수 있다. 외국에서는특정 구역 전체를 50도 이상 고온에 노출시키는 방법을 쓰기도 한다. 


일반 가정집의 경우 헤어드라이기를 빈대잡이 도구로 사용할 수 있다. 머릿결 수분을 날리는 최적의 온도가 55도에서 65도 사이인데, 그 정도 온도면 빈대를 죽일 수 있다.


질병청은 빈대가 사람의 피를 빨아먹고 사는 만큼 사람이 주로 머무는 곳에 빈대 역시 머문다도 했다. 침대, 소파, 가구 틈새를 헤어드라이로 공략하면 좋다는 말이다. 그렇다고 헤어 드라이기 바람을 세게하면 빈대가 엉뚱한 곳으로 날아 가버려 소기의 목적을 달성할 수 없다. 약한 바람으로 뜨겁게 빈대쪽으로 헤어 드라이기를 댄다면 빈대와 그 새끼들을 박멸할 수 있다.


포스트 공유하기     
모든 저작권은 해당 콘텐츠 제공자 또는 해당 콘텐츠 제공자와 북팁이 공동으로 보유하고 있으며, 콘텐츠의 편집 및 전송권은 북팁이 가지고 있습니다
작가의 팁


관련 분야 팁